• 홈
보도자료 상세내용 표 입니다.
주관부서 생활체육과 등록일자 2020-06-26
제목 강동구, 여성탁구단 창단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직장운동경기부 여성탁구단을 창단하고, 오는 29일(월) 오후 4시 구청 5층 대강당에서 창단식을 연다.

창단식에는 현정화 대한탁구협회 부회장, 정현숙 한국여성탁구연맹회장 등 레전드 탁구 선수들과 서울시·강동구체육회, 탁구 동호인 등 50여 명이 참석해 강동구청 여성탁구단의 첫 출발을 축하할 예정이다. 선사시대 탁구 경기를 재현한 샌드 애니메이션 영상, 탁구 퍼포먼스 등도 선보인다.

‘강화된 방역조치’와 관련하여 구에서는 최소 인원만 참여하는 행사를 계획하고 비대면 방식인 온라인 초청장을 발송했으며, 식은 철저한 사전 소독 및 방역대책, 참석자 간 간격 두기 등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해 개최할 예정이다.

탁구는 몸에 무리가 가지 않으면서도 운동량이 많은 건강 스포츠다. 강동구에서 2,750여 명의 동호인이 탁구를 즐기고 있으며, 100세 시대 건강을 찾는 주민들에게 인기를 더해가고 있다.
강동구는 이러한 성원을 바탕으로 생활체육과 엘리트체육의 공생과 발전을 위해 심점주 감독과 이희산 코치, 선수 5명으로 구성된 여성탁구단을 창단했다.

소속 선수는 대전시설관리공단에서 활약한 박지은 선수, 전국대학 탁구대회 입상 경력이 있는 유정은, 황서영, 손유원 선수, 전국체육대회와 세계주니어대회에서 입상한 베테랑 유혜정 선수다.

이들은 현재 주요 국내외 대회 상위권 입상을 목표로 훈련에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앞으로는 유소년 탁구단, 찾아가는 탁구 프로그램 등을 마련해 엘리트체육과 생활체육의 선순환을 구축하고, 건강도시 강동구의 브랜드 이미지를 높이는 홍보대사 역할도 할 예정이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강동구청 여성탁구단이 탁구를 매개로 구민 소통과 건강증진에 기여하고, 강동구 체육의 미래를 다지는 밑거름이 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면서 “2023년 인구 55만 강동시대에 걸맞은 다양한 체육 인프라를 구축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첨부파일 바로보기 (생활체육과)여성탁구단 창단(6.26.).hwp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담당부서 : 홍보과 언론팀

문의 : 02-3425-5420

수정일 : 2020-07-0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