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보도자료 상세내용 표 입니다.
주관부서 여성가족과 등록일자 2021-01-14
제목 비대면으로 안심하고 안전하게~강동구 여성안심택배함 운영
여성친화도시 강동구(구청장 이정훈)는 여성범죄 예방과 1인 가구, 맞벌이 부부 등 지역 주민 편의 증진을 위해 여성안심택배함을 운영하고 있다.

구는 여성안심마을 조성을 위해 여성가구 밀집지역 및 원룸?다세대 지역에 14개소의 무인택배함을 설치하여 운영하고 있다. 연간 이용건수가 2013년 3,970회에서 2020년 32,387회로 7년 만에 약 8배에 이를 만큼 주민들에게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성내3동 주민 정**씨(25세)는 2박 3일간의 가족여행 중에 도착하는 택배 물품 수신지를 여성안심택배함으로 하여 집을 비워두었을 때의 걱정을 덜었다며, 코로나-19 시대에 중요한 비대면 수칙도 지킬 수 있는 유용한 서비스라고 칭찬했다.

또, 2020년 8월 서울시에서 여성 1,078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에서 응답자의 78.6%가 여성안심택배함을 긍정적으로 평가했고, 91.4%가 지속적인 서비스가 필요하다고 평가하면서 해당 사업에 대한 높은 만족도와 수요가 조사된 바 있다.

안심택배함을 이용하려는 주민은 물품 구매 시 택배함을 수령지로 지정하여 주문하면 된다. 택배기사가 물품을 해당 택배함에 보관 후 수취인의 연락처를 입력하면 인증번호가 발송되는데 이용 주민은 본인이 받은 인증번호를 택배보관함에 입력해 물품을 수령하면 된다.

여성뿐만 아니라 주민 누구나 이용 가능하고 24시간 365일 운영한다. 48시간 동안 보관료가 무료이나 48시간이 초과하면 하루에 1,000원씩 요금이 부과된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여성안심택배함은 택배기사 사칭 등의 범죄 예방 효과와 주민 만족도가 높은 생활밀착형 서비스다.”라며 “앞으로도 여성의 안전과 주민의 생활편의 증진을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하겠다.”라고 말했다.
첨부파일 바로보기 [여성가족과] 강동구 여성안심택배함 운영(1. 14.).hwp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담당부서 : 홍보과 언론팀

문의 : 02-3425-5420

수정일 : 2021-01-25

top